무료회원가입
ID/PW 찾기

유료 , 무료

 스케일

 지판 외우기

 스케일 적용 1

 스케일 적용 2

 펜타토닉

 크로매틱

 채보하기

 애드립 만들기 1



펜타토닉

    들어가기 전에

스케일을 다 외우고 나신 분들은 이것들이 과연 어디에 쓰는 것인지 의아해 하실겁니다.

사실 스케일이다.. 하면 제 홈페이지에서 여러분들이 배우신 5개의 블록이 전부가 아니고.. 그것들을 응용하고 변형하여 여러 가지로 적용을 하게 됩니다.

간단히 말해서..

C코드(다장조)에서 도레미파솔라시도 - 의 순서로 배열된 것을 이오니안스케일이라고 합니다. - 그냥 장조라고 하죠.

그리고 이와 똑같은 음을 라시도레미파솔라- 의 순서로 나열하여 연주하는 것을 에오리안- 단조라고 합니다.

레미파솔라시도 - 도리안입니다.. 이 외에 에오리안, 프리지안 등등.. 여러 가지가 있구요.. 아 어려워라 헥헥..

정리를 하면

도레미 - 이오니안          레미파 - 도리안

미파솔 - 프리지안          파솔라 - 리디안

솔라시 - 믹소리디안       라시도 - 에오리안

시도레 - 로크리안         

어떻게 쓰이는고 하니..

스케일 첫편에서 블록을 배우셨죠? (그것을 이해하시는 분만 보세요.. 괜히 머리 다치치 마시고..)

그중

시도레 블록을 생각해 보세요..  C코드에서는 시도레 블록이 너무 위에 있으니까.. G코드로 한번 해보죠..

C코드에서는 시도레 블록에서 "도"의 위치가 8프렛입니다. 맞죠?

G코드에서는 "도"의 위치가 3프렛입니다.

 

여기서 똑같은 스케일에서 같은 음을 연주하더라도 각각 다른 "도레미파솔라시도" 와 "레미파솔라시도레"의 순서로 음을 연주하게 되면 느낌은 완전히 틀려집니다. 레미파--는 아주 활발한 느낌을 줍니다. -부분을 조금 튕기듯이 연주해 보세요..

1. 도-레 미파 미레도

2. 레- 미 파솔 파미레

직접 연주해 보시면 알겠지만 "도"는 으뜸음으로서 아주 안정된 상태이고 도레미--또한 안정된 상태로 음이 진행하는데 반해 레미파--에서는 레가 상당히 들뜬 느낌이 납니다. 라시도--를 연주하게 되면

3. 라 --시 도레도시라--- 조금 늘어지듯이 연주해보세요.. 아주 죽음입니다.

결론을 말하자면.. 위에서 얘기한 것 처럼 도레미파-- 와 레미파--, 미파솔--등등.. 각각의 스케일중 현재에 가장 많이 쓰이게 되는게 도레미-- 와 라시도--이고 이것을 단순히 장조와 단조라고 이야기를 하는 것이구요.. 그외의 스케일들은 알게 모르게 음악 사이에 녹아서 쓰이게 됩니다.

 

그럼 펜타토닉은 뭐냐?

라시도레미파솔라.. 중에서 시와 파를 뺀겁니다. 왜 뺐을까요.. ?다만 두 개라도 빠지면 음이 매우 간단해 지는데다가.. 이 멜로디가 주는 느낌이 괜찮아서 세계 여러나라의 민요는 물론 락음악에 매우 자주 쓰이게 됩니다..

모든 블록에 펜타토닉을 적용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인 라시도 블럭

라시도 블록의 펜타토닉

보시다시피 매우 간단하지 않습니까?

제가 스케일편에서 말씀드린 것 같은데.. 다섯 개의 블록을 모두 외우면 좋지만 우선 미파솔 과 라시도 블록만 외워두면 그런대로 잘 모르는 스케일이라 하더라도 찾아가면서 연주 할 수 있습니다. 왜? 미파솔과 라시도의 형태가 가장 간단하니까요..

펜타토닉에서도 라시도 블록과 더불어 미파솔 블록이 가장 많이 쓰입니다.

미파솔 블럭

미파솔의 펜타토닉 형태

자아.. 이제 배웠으면.. 실전에 적용해 봐야죠? 간단하게 많이 아는 노래 한 번 쳐보도록 하죠..

Dm로 해서.. 새야새야 파랑새야 녹두밭에 앉지마라..를 연주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Dm에서의 미파솔 블록

Dm에서의 미파솔 블록의 펜타토닉 스케일

-------------------------------8-----------------------

-6---8--6----8--6-----------8-----8---8----8---6------6-

---5--------------5-5----------------------------5-----

-------------------------------------------------------

-------------------------------------------------------

-------------------------------------------------------

새 야 새 야     /       파 랑 새야      /     녹 두 밭 에     /    앉 지 마 라

나머지는 직접 해 보시도록 하시고..  새야새야가 지겨우신 분은 저 옛날 여자 듀엣의 전성기를 구가했던 [작품하나]언니들의 "거리를 나혼자 걸었네 내게는 아무도 없었네에---"를 연주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이것저것 구찮으니까.. 코드는 물론 Dm로 하겠습니다.

------------------------------

------------------------------

----6---8---8↓---8---6---6-6-6-

---6--8--8↓---8--6--6--6------

-7-----------------------------

-7------------------------7--5-

------------------------------

------------------------------

-------------------------------

-------------------------------

-------------------------------

-------------------------------


거리를 나 혼자 걸었네-- /  내게는 아무도 없었네 -

---------------------------------5--8---5---

------------------------------

----------------------------6--8------------

----6--8--8↓--8--6-6-6-6-6----

-5--5--57---7---5---57---7--------------------

-7----------------------------

--------------------------------------------

------------------------------

--------------------------------------------

------------------------------

--------------------------------------------

------------------------------

차    가   운-     바  - 람-  불  - 때  면     -     -  /            내  마  음  왠  -  지 쓸  쓸  해  지  네

여기서 -8↓-은 8번줄을 반음초킹(줄을 밀어올림)하는 것이고
-57-은 5프렛에서 7프렛으로 햄머링(띠용소리가 나도록)을 하라는 것입니다.

많은 곡들에서 펜타토닉이 쓰이지만..
여기까지 따라오신 여러분들은 매우 똑똑하고 머리는 좋은 것으로 생각되므로
나머지는 여러 음악을 연주해 가면서 깨우치시길 바랍니다.

저희 어머니가 저 학교 다닐 때..
선생님께.. "얘가 머리는 참 좋은 앤데.."라는 말씀을 많이 하셨어요..
칭찬인줄 알았다니깐요..

- 그럼 오늘은 여기까지 할까요?